태그 : 중일전쟁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30년대 일본의 침략은 육군의 폭주 탓인가?"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고노에 후미마로>31년의 만주사변에서 37년의 중일전쟁을 거처, 41년의 진주만 기습에 이르기까지일본의 팽창을 주도한 것은 육군의 광기로 해석할 수도 있다. 막가파 육군이 민간 정부의 자제 명령에도 불구하고 침략이라는 무모한 도박을 벌인 것인가?그럼에도 불구하고, 육군의 광기에 대한 하나의 예외가 될 ...

[37년]"중일전쟁은 아시아의 영구평화를 위한 것!"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스에쓰구 노부마사 末次信正 는 일본 해군 출신으로, 1937년에 내무대신이 되었다. 스에쓰구는 함대파(艦隊派)의 중심 인물 중 한 사람으로 있었으며, 1930년 런던 해군 군축 회의 때 군령부 차장이었던 스에쓰구는, 군령 부장과 함께 조약에 강경하게 반대하였다. 고노에 총리가 그를 내무대신에 임명...

[중일전쟁] 소련의 군사원조 규모는?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중국에 대한 소련의 군사원조] 1937-1941년 동안, 러시아는 항공기 1235대, 대포 1600문, 기관총 14000정, 소총 5만정 그리고 300명의 군사고문, 조종사 2000명, 기술자 3000명 그리고 물품 운송을 위한 수천 명의 운전사를 제공했다. 1939년 초에, 러시아는 5000명의 군사고...

소련에게 중일전쟁을 사자성어로 하면?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借刀殺人 차도살인빌린 칼로 죽인다. (다른 사람의 손으로 적을 죽이다)Kill with a borrowed knife.(To kill someone by another’s hand.)

"소련에게 중일전쟁을 위한 논리적 전제는?"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1937년의 중일전쟁에 대한 소련의 계산은 ?히틀러의 부상 이후 소련은 유라시아 대륙에서의 독일과 일본과의 양면전의 위험을 없애려 했다. 양면전의 위험을 제거하기 위한 소련의 전략적 전제는,일본이 중국 혹은 러시아와 싸울 것이지만, 두 나라와 동시에 싸우지 않을 것이라는 가정이었다.  극...

이리에 아키라,태평양 전쟁의 기원의 쟁점은?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태평양 전쟁의 기원1931년 9월 18일, 남만주의 묵덴(Mukden,심양) 외곽에서 소수의 일본과 중국의 병사들이 충돌했다. 이 사건은 장기적인,오래 끄는, 끝이없는 중국과 일본 간의 전쟁으로 발전했다. 10년 후인 1941년 12월, 일본의 공군,해군 그리고 육군이 아시아와 태평양의 전역에서 미국,영국...

만주사변,중일전쟁 국제사 참고문헌?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유신순, 만주사변기의 중일 외교사, 고려원, 1994.김영숙. (2007). 만주사변 후의 동아시아 국제관계와 일소불가침조약 체결 문제. 일본역사연구, 26,가토 요코,만주사변에서 중일전쟁으로 -만몽 권익이란 무엇이었나, 어문학사,2012.최문형, 일본의 만주 침략과 태평양전쟁으로 가는 길 : 만주와 중국대륙을 둘...

1933-1941년 극동 정세의 기본문제...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1933-1941년 동안 극동에서의 소련 외교정책의 이야기는 어떤 의미에서 결코 실현되지 못한 전쟁의 이야기이자, 오랫동안 일어난다고 예측된 전쟁의 그것이라 할 수 있다. 일본은 북방과 남방으로 동시에 침략할 수 없었다. 북방 침략은 소련을 침략하여 시베리아로 진출한다는 것을 의미했다. 남방 침략은 대영제...

[38년]처칠이 소련의 중일전쟁 개입에 반대한 이유는?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1938년 2월, 네빌 체임벌린 정부에서 앤서니 이든이 외무장관 직에서 사임하자,소련은 영국이 극동에서도 일본에 대해서 유화정책을 실천하지 않을까 고심했다. 소련의 외무차관 스토모니야코프는 재중 소련대사에게, 영국이 중일전쟁의 조기 종결에 관심을 가지고, 중국에 압력을 행사할 수 있다고 경고한 것은 바로 이 같은 ...

독일의 중일전쟁 중재와 소련의 반응?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중일전쟁에서 트라우트만 중재란, 전쟁 초인 1937년 말-1938년 초 주중 독일대사 오스카 트라우트만이 주도한 중일 양국의 화해를 위한 독일외교의 노력이었다.  독일은 중일전쟁을 원하지 않았다. 독일의 관점에서 전쟁은 소련에만 이익이 되었다. 트라우트만의 독일이 주도하는 중일전쟁의 중재 사실을 ...
1 2 3 4 5 6 7 8 9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방문자

광고

2018 대표이글루_h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