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인도차이나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베트남]장개석의 야심에 대한 프랑스의 인식?

[1900년] 미국에게 필리핀은?<드골과 장개석>44년 10월 미군이 필리핀에 상륙하면서, 연합군의 승리 가능성이 높아졌음에도 불구하고, 프랑스의 당국자들의 불안은 오히려 높아졌다. 불안의 근거는, 미국과 중국의 군대가 인도차이나를 독단적으로 해방하고, 인도차이나의 전후 처리 과정에서 프랑스를 배제시킬 수도 있었기 때문이었다. 실제로...

[44년]미국의 승리가 프랑스를 불안하게...

[1900년] 미국에게 필리핀은?<사진-레이테 섬 팔로 해변에 상륙하는 맥아더 장군과 오스메냐 대통령과 참모들, 1944년 10월 20일>[44년]미국의 승리와 프랑스의 불안?1944년 10월 20일, 미군 중심의 연합군이 필리핀 레이테 섬에 상륙했다. 그렇다면, 태평양에서의 미군의 승리 가능성이 높아졌음에도 이것이 왜 동맹국 프랑스를 불안하...

프랑스 제국의 역사를 속담으로 정리한다면?

[1900년] 미국에게 필리핀은?<샤를 드골과 페탱 원수>프랑스 제국의 역사에서 통하는 속담이 존재한다고 한다면,"유럽에서 빰 맞고, 식민지에서 눈 흘긴다."라고 할 수 있다.제국의 위용을 가진 프랑스의 위대함에 대한 집착은 프랑스 역사에서 뿌리 깊은 것이다. 프랑스가 제국 확장에 몰입한 때를 보면, 유럽에서 프랑스가 망신살을 뻗쳤을 때와 일...

"냉전 미국 외교정책과 인종주의?"

[1900년] 미국에게 필리핀은?냉전초기 민족주의,탈식민주의의 바람이 부는 가운데, 미국 트루먼 정부의 대응은 특히 인도네시아와 베트남에서 보수적이었다. 역사가 토마스 보스텔만 Thomas Borstelmann 에 따르면, 그는 남아프리카의 아파르트헤이트 정책에 대한 미국의 지지에 대한 연구에서,"트루먼 정부의 관리들은 인종적인 서열 문화 속에...

[45년]호치민은 미국 OSS 요원이었는가?

[1900년] 미국에게 필리핀은?<사진- 미군 OSS 요원들과 호치민, 보구엔지압 1945년 8월> 1944년 말, 베트민은 일본 제국주의와 싸우는 미국을 적극적으로 도왔다. 44년 11월, 팜반동이 지휘한 북베트남의 베트민 게릴라가 일본에 의해 격추당한 미군 조종사를 구출했다. 그에게 음식과 은신처를 제공한 베트민은 그를 ...

[45년] 마운트배튼과 웨드마이어의 갈등

[1900년] 미국에게 필리핀은?1945년 3월, 태평양전쟁에서 일본의 패망이 가시화되면서, 인도차이나로부터 일본 제국을 몰아내는 작전이 당면 관심사가 되었다. 쟁점은 프랑스를 인도차이나 해방 작전에 참여시키야 하는지 여부였다. 이 문제를 두고, 프랑스의 인도차이나 지배를 지지하는 영국,프랑스와 이에 반대하는 장개석의 중국과 미국이 대립했다. ...

"전후 베트남에 대한 장개석과 드골의 대결?"

[1900년] 미국에게 필리핀은?<샤를 드골 대 장개석>전후 베트남을 위한 구상에서, 루스벨트에게 타도 대상은 일본 제국 뿐만아니라 프랑스 식민주의도 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베트남인의 자치 능력을 의심했던 루스벨트는 지역의 안정을 위해서 베트남을 장개석의 중국의 영향력 하에 두는 방안을 적극 검토했다. 루스벨트는 장개석의 중국이 베트남 ...

조지 캐넌, 제1차 인도차이나 전쟁의 미국 지원에 대해서...

[1900년] 미국에게 필리핀은?미국의 지원에도 불구하고, 프랑스의 인도차이나 전쟁의 정세가 불리하게 돌아가자 미국은 외통수에 걸리게 되었다.그 강요된 선택이란, 호치민의 베트남을 인정하거나 아니면 프랑스의 가망없는 전쟁을 계속 지원하는 것이었다. 조지 캐넌도 이러한 인식을 공유했다. 미국이 프랑스를 돕는 것은, 프랑스도 할 수 없고, 미국도 ...

프랑스의 제1차 인도차이나 전쟁의 모순은?

[1900년] 미국에게 필리핀은?프랑스는 전쟁 이후, 나치 지배로부터 상처받은 국가 자존심 회복을 위해 인도차이나 제국의 부활을 원했다.하지만, 돈도 능력도 부족했고, 미국에 크게 의존했다. 미국의 마셜 플렌은 프랑스 본토의 경제회복을 위한 자금 지원이었지만, 프랑스는 이를 인도차이나 제국을 부활하는데 소진했다. 프랑스의 원조 요청이 증가할 수...

[44년]"인도차이나는 프랑스땅이다!"

[1900년] 미국에게 필리핀은?"인도차이나는 프랑스땅이다!"프랑스 식민지에서 출판된 공식 소책자의 제목이다.1944년인도차이나의 수풀을 가르며 달리는 전차의 앞에는 샤를 드골의 자유프랑스의 상징 로렌의 십자가가 보인다. 샤를 드골의 자유프랑스의 프랑스제국 부활에 대한 야심을 보여주는 그림이다. Abouzahr, S, The tangl...
1 2 3 4 5 6 7 8 9 10 다음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방문자

광고

2018 대표이글루_h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