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이누카이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32년] 암살범에 맞선 이누카이 총리의 자세는?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1932년의 5·15 사건(五・一五事件) 은 1932년 5월 15일에 일어난 일본제국 해군 내 극우 청년 장교를 중심으로 한 반란 사건이다. 무장한 일본 해군의 청년 장교들이 수상 관저에 난입해, 당시 호헌 운동의 중심이라고 할 수 있는 이누카이 쓰요시(犬養毅) 수상을 암살하였다. 해군 청년 장교 10명과 육군 사...

[32년]아라키 사다오,5·15사건에 대해서...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5-15사건,육군대신 아라키 사다오는 자신이 몸담은 내각의 총리의 암살 사건에 대해서 다음 입장을 표명했다.사건 발생 며칠 후, 육군대신 아라키의 성명, “우리는 이들 순수하고,순진한 청년들의 행동에서 표현된 정신을 고려할 때, 눈물을 멈출 수 없다. 그들은 명성과 개인적인 이득을 위해 행동하지 않았다. 그들은 역...

[32년]이누카이,"인사는 삶과 죽음의 문제다!"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김영삼에게 "인사(人事)가 만사(萬事)"였지만, 일본 제국의 총리 이누카이 쓰요시에게 인사는 사느냐, 죽느냐의 문제가 되었다.1931년 9월 18일의 만주사변을 계기로, 일본 육군이 궐기했다. 도쿄의 총리, 외무장관,육군대신,참모총장은 이시와라 간지의 관동군을 통제할 수 없었다. 관동군은 자신의 길을 걸어갔고, 일...

[32년]총리 암살범에 대한 육군,해군대신의 입장은?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오스미 미네오- 일본 해군대신1932년 전반은 일련의 정치 암살 사건들의 연속이었다. 일부 청년장교들과 극우단체 혈명단이 정치 테러를 주도했다.1932년 2월 9일, 혈맹단은 전 일본은행 총재 준노스케 이노우에를 총으로 암살했다.3월 5일, 혈맹단은 재벌그룹 미츠이의 총수 단 타쿠마를 암살했다.1932년 5월 15...

[32년] 5월 15일 암살사건과 마자키 진자부로?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아라키 사다오가 육군대신에 재직 중일 동안인 1931년 말- 1934년 1월 동안은, 청년장교 운동의 전성기였다고 평가할 수 있다. 아라키가 이 운동에 동정적이었음은 물론이고, 육군 참모 부총장 마자키 진자부로 같은 황도파 세력이 일본 육군의 주요 요직을 장악한 상황이었다. (청년장교 운동에 대해서 황도파가 동정적...
1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방문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