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영국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이전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다음

앤서니 기든스, 노동당 13년을 평가하자면...(1)

 앤서니 기든스 , 신노동당:등장에서 몰락까지프랑스 파리 - <르몽드> 보도...신노동당의 헤게모니가 끝났다. 그 시대를 어떻게 평가할 것인가? 최근 많은 사람들이 지난 13년 동안 집권한 바 있는 신노동당 통치를 비난하고 있다. 심지어 보다 주의깊은 논자들 조차도 이룩한 성과가 별로 없다는 점에 동의하는 것으로 보일 정도다. 가장 ...

영국 연정을 보는 유럽 각국 언론의 시선...

런던의 다우닝가 10번지에서 답례중인,신임 총리 데이비드 캐머런 과 부총리인 닉 크래그... [영국] 한 가격에 두명의 총리! 출처 - http://www.presseurop.eu/fr야당 생활 13년만에, 보수당이 닉 크레그의 자민당과의 연정을 통해 정권교체에 성공했다. 총선에서 어떤 당도 다수당이 되지 못한 이래, 불확실의 일주일을 보낸 후...

[영국]데이비드 캐머런,"자기야 우리가 해냈어!"

신임 영국 총리 데이비드 캐머런 과 영부인 사만다 가 2010년 5월 11일에 런던의 다우닝가 10번지에 입성했다.영국 언론은 그의 다우닝가 도착을 역사적 순간이라 평가했다.이를 영국의 <데일리 메일>은 다음과 같이 보도하고 있다.Le Daily Mail ouvre sur un "Baby, We Made It", ("Chérie, on a r...

[영국] 안녕! 고든 브라운...

Gordon Brown va se consacrer à "son travail le plus important : être mari et père". 다음은 영국 <데일리 메일> 지가 제시한,고든 브라운 노동당의 전직 총리가 다우닝가 10번지를 떠나는 사진설명이다."이제 고든 브라운은 더 중요한 일을 하게 될 예정이다. : 남편과 아버지가 되...

[영국]데이비드 캐머런 영국 총리로 임명...

영국 여왕이 5월 11일 보수당의 데이비드 캐머런을 총리로 임명했다.이렇게, 43세의  데이비드 캐머런은 200년만에 최연소 영국 총리가 되었다.영국 보수당은 자민당과 연정을 통해, 이 나라를 통치하게 되었다.

[영국]공공부채 앞에서 좌파,우파 대립은 무의미!

이 르몽드 사설에 따르면, 이번 영국 총선은공공부채 문제가 앞으로 유럽 정치의 주요 의제가 될 전망이고, 주요 쟁점이 공공부채인 만큼, 전통적인 좌파, 우파의 대립이 무의미해 지고,독일식의 연립정부 같은 형태의 집권이 양산될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것이다.   정치 와 공공부채 : 영국의 사례프랑스 파리 - <르몽드> ...

영국의 기이한 선거제도,꼴지가 1등이 될 수 있는...^ ^

영국 총선 결과 , 보수당이 제1당으로 등극했다고 하지만,이번 총선으로 보수,노동,자민, 주요 3당 모두 패배했다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즉 보수당은 정부를 구성하기 위한 원내 절대 과반수 의석 확보에 실패했고,고든 브라운 총리의 노동당은 의석수를 상실했고,자민당은 여론조사가 보여준 뜨거운 관심에 못미치는 결과를 거둔 만큼,이번 총선의 ...

그리스 위기를 프랑스 와 독일이 다르게 보는 이유는?

 유로화 위기의 뿌리는?최근 외신을 보면, 프랑스의 니콜라 사르코지는 연일 그리스에 대한 지원을 전폭지지하는 입장을 보이고, 투기 세력의 유로화 공격을 맹비난 하는 반면, 독일의 앙겔라 메르켈은 지원에 대한 신중한 입장을 보이고, 자국의 재정부담에 대한 불만을 자주 표현하고 있다. 이렇게 그리스 재정지원을 바라보는 프랑스와 독일의 시각차는 어디...

[영국]'가디언'지가 지지하는 정당은?

 [영국]선거운동 막판에 고든 브라운이 더 고립되다.영국의 주요 일간지인 <가디언> 과 <타임스>가 토요일 지면을 빌어, 독자들에게 다가오는 5월 6일 총선에서 노동당에게 등을 돌릴것을 촉구했다.Gordon Brown un peu plus isolé en fin de campagneDeux journaux britanniq...

[영국]“최신 여론조사 : 노동당이 한 표를 잃다!”

[영국] 고든 브라운의 돌이킬 수 없는 실책!영국 런던 - <디인디펜던트>지 보도...“최신 여론조사 : 노동당이 한 표를 잃다”라고 <디인디펜던트>지가 보도했다. 지난 4월 28일, 68세의 길리안 더피는 평생 노동당 지지자로, 그녀가 다가오는 5월 6일 총선을 맞아 선거운동이 한창인 고든 브라운 총리에 대해 맹비난하고 있다는 것...
이전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다음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방문자

광고

2018 대표이글루_h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