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무솔리니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그들이 아직도 무솔리니를 숭배하는 이유는?"

[이탈리아]"무솔리니 총통 만세"를 외치는 사람들이 급증...[이탈리아][독재][파시즘][무솔리니]무솔리니 달력과 맥주 머그잔-이탈리아에서 무솔리니 숭배가 여전히 살아있다.매년 이탈리아에서 수천명의 사람들이 베니토 무솔리니의 사진이 담긴 달력을 벽에 건다. 이는 이 나라에서 총통 숭배가 여전히 살아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여러 증거들 중 하나이다....

무솔리니,아비시니아 정복에 나서는 이유는?

[제2차세계대전][아비시니아][무솔리니]무솔리니,아비시니아 정복에 나서는 이유는?이탈리아 로마 팔라초 베네치아1935년 10월 2일혁명의 검은 셔츠 단원들! 이탈리아의 모든 남자와 여자들! 산과 바라 너머 전 세계로 퍼진 이탈리아인들이여, 들어라!장엄한 순간이 조국의 역사로 돌진하고 있다. 지금 이 순간 이탈리아 전국의 광장에는 2천만의 사람들로 가득차...

"이간질 외교의 달인, 히틀러!"

"1935년 무솔리니가 히틀러 견제에 나선 이유는?"[제2차 세계대전][나치독일][히틀러][나치외교]주목할 독일의 친영정책조선 경성-동아일보 사설1935년 5월 24일히틀러의 지난 3월 16일의 폭탄선언[주1]이 있은 후로, 유럽 정국은 매우 혼란한 상태가 되었고, 사람들로 하여금 세계대전의 재개에 대한 불안을 느끼게 만들고 있다. 스트레자 전선[주2]...

오스트리아 돌푸스 총리와 프랑스 외무장관의 회담 1934년

"1935년 무솔리니가 히틀러 견제에 나선 이유는?"[제2차세계대전][전간기][무솔리니][히틀러][오스트리아][돌프스]오스트리아 돌푸스 총리, 프랑스 외무장관 회견조선 경성- 동아일보1934년 6월 21일오스트리아 돌푸스 총리가 6월 19일 프랑스 외무장관 바르투를 오스트리아 빈 역에서 맞이해서, 유럽 정국 현상에 관해서 중요한 회담을 했다. 이번 회담...

"히틀러에 대한 무솔리니의 질투?"

[제2차세계대전][파시즘][히틀러][무솔리니]"히틀러에 대한 무솔리니의 질투!"이탈리아의 알바니아 침공1939년 4월 7일-4월 12일이탈리아의 알바니아 침공은 알바니아 왕국에 대한 이탈리아 왕국의 단기간의 군사작전이었다. 침공은 이탈리아 독재자 베니토 무솔리니의 제국주의 정책의 산물이었다. 알바니아는 빠르게 제압당했고, 알바니아의 국왕 조그1세는 망명...

"무솔리니를 같은 편으로 만들기 위한 영불의 노력?"

"1935년 무솔리니가 히틀러 견제에 나선 이유는?"<영국 외무장관 사무엘 호어와 프랑스 외무장관 피에르 라발>[제2차세계대전][전간기][무솔리니] 호어-라발 협정Hoare–Laval Pact호어-라발 협정은 1935년 12월에 영국 외무장관 사무엘 호어 Samuel Hoare 와 프랑스 외무장관 피에르 라발 Pierre Laval이...

"프랑스-이탈리아의 독일견제 이유는?" 1935년

"1935년 무솔리니가 히틀러 견제에 나선 이유는?"[제2차세계대전][전간기][파시즘][무솔리니][히틀러]주목되는 유럽의 평화공작조선 경성- 동아일보 사설 보도1935년 2월 2일나치 독일의 대두는 유럽의 현상유지파에게 일대의 충격이었다. 특히 베르사유 조약체계를 금과옥조로 여기는 프랑스의 경악과 공포는 형언할수 없는 바이다. 물론 독불의 대립은 이미 ...

"1935년 무솔리니가 히틀러 견제에 나선 이유는?"

<1935년 4월 14일의 스트레자 회담 직후 - 사진속의 인물은 좌에서 우로피에르 라발 -프랑스 외무장관베니토 무솔리니- 이탈리아 총통램지 맥도널드- 영국 총라플랑댕 Pierre Étienne Flandin - 프랑스 총리> [제2차세계대전][전간기][파시즘][무솔리니]"무솔리니가 히틀러 견제에 나선 이유는?"- 1935년의 스트레자 전선 ...

"흑의재상 黑衣宰相은 누구인가?" ^^

"인도학생이 히틀러의 나의투쟁에 열광하는 이유는?"1930년 동아일보의 한 기사를 보니 흑의재상 黑衣宰相 이라는 인물이 있었다.바로 무솔리니였다. ㅎㅎ무솔리니가 Black Shirts단을 이끌었기 때문에, 흑의재상 黑衣宰相 이라 부른 모양이다.

교황 피우스11세의 한마디, 1929년

무솔리니,파시즘이 범죄라면..."그는 신께서 보내주신 남자다!""a man sent by the Providence"-  교황 피우스11세1929년 2월 13일라테란 협정 체결 이틀 후에 그를 칭찬하면서...참고로, 라테란 협정이란, 1929년 2월 로마의 라테라노 궁전에서 이탈리아와 교황청 사이에 맺은 협정. 이 협정에 의해 로마가톨릭교회가 ...
1 2 3 4 5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방문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