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러일전쟁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영국의 인도 총독부와 일본 제국의 갈등?

[1894년] 영국의 더 타임스의 한마디...<인도 시인 타고르와 그의 일본인 친구들>러일전쟁 이후 많은 인도 학생들이 일본으로 유학을 갔다. 그들은 학문적 동기 이외에도, 일본에서 인도 민족주의 운동의 대의를 알리려 노력했다. 이들 유학생들의 활동이 결실을 거두어, 일본의 정치 지도자 오쿠마 공 등이 관심을 가지게 되었다. 오쿠마는...

영일동맹과 인도의 영국 총독부의 시각?

[1894년] 영국의 더 타임스의 한마디...인도의 영국 총독부는 영일동맹을 어떻게 보았는가? 러일전쟁의 일본 승리 이후, 인도의 민족주의 운동은 일본을 찬양했고, 자신도 영국을 인도에서 몰아낼 수 있다는 희망을 품었다. 민족주의 동기를 가진 인도 청년들이 일본 유학을 결정, 일본 성공의 비밀을 배우기 위해 노력했다.이러한 인도 민족주의의 친일...

[러일전쟁]일본, 아시아 반제국주의의 모국?

[1894년] 영국의 더 타임스의 한마디...한국인의 관점에서 러일전쟁은 한국을 두고 러시아와 일본 제국이 싸운 사건으로, 일본의 승리로 한국의 운명이 결정된 사건이다.하지만, 세계적 시각으로 보면, 러일전쟁은 아시아인이 백인이 거둔 최초의 중요한 사건이었다. 이 사건이 서세동점으로 신음하던 아시아 각국 사람들에게 희망과 영감을 제공했다. 많은...

러일전쟁과 인도 스와데시 운동?

[1894년] 영국의 더 타임스의 한마디...스와데시 swadeshi 란 인도산 원자재로 만든 인도 제품을 의미한다.러일전쟁 이후의 인도 민족주의 운동이 주도한 스와데시에서, 운동 모토가 흥미롭다."인도 국산제품이 최우선이고, 일제 상품은 그 다음이다."러일전쟁 이후 인도에서의 일본 선망 분위기를 보여주었다. Rotem Kowner(ed.),T...

러일전쟁과 인도의 영국인들의 불안?

[1894년] 영국의 더 타임스의 한마디...서양에 대한 동양의 승리라는 의미에서, 인도인들은 일본의 승리에 기뻤다. 영국령 인도 총독부의 범죄정보국은 러시아에 대한 일본의 승리가 아시아에 새로운 희망을 심어주었다고 분석했다. 특히 인도 민족주의에 희망과 야망을 제공했다고 주장했다. 일본 승리가 인도인들에게 독립은 시간문제라는 자신감을 심주었다...

1906년,"일본이 이슬람으로 개종할 것인가?"

[1894년] 영국의 더 타임스의 한마디...러일전쟁에서 일본의 승리가 무슬림들을 기쁘게 만들었고, 그들에게 일본이 인기가 있었다는 점은 알려진 사실이다.말라야에서 발행되는, 이슬람 종교 개혁을 지향하는 알-이맘 al-Imam 지의 1906년 7월호 제목은 "이슬람과 일본"이었다. 잡지에 따르면, 일본인들이 미래의 국가 종교 문제 토론을 위한 ...

러일전쟁과 베트남 민족주의?

[1894년] 영국의 더 타임스의 한마디...러일전쟁에서의 일본의 승리는 베트남 민족주의 지도자들에게 두가지 교훈을 남겼다. 첫째, 동양이 서양에 맞설 수 있는 유일한 길은 일본 처럼 서양의 과학,기술,지식을 수용하는 것이다. 둘째, 이런 근대화는 일본 처럼 독립국가라는 틀을 통해서만 가능하다. 결국 베트남은 무력을 동원하는 한이 있더라도 민족해방을 추...

1910년, 시어도어 루스벨트, 미일 전쟁에 대해서...

[1894년] 영국의 더 타임스의 한마디...1910년, 만주에서의 문호개방을 두고 미국과 일본이 대립했다. 미국은 만주 문호개방을 주장했지만, 일본은 러시아와 손을 잡고, 만주를 러일의 세력권으로 만들고자 했다. - [미일관계] 전직 대통령 시어도어 루스벨트, 만주에 대한 미일 전쟁에 대해서“만주에 대해서, 만약 일본이 우리와 적이 되는 길을...

1922년,"일본인은 백인이 될 수 있는가?"

[1894년] 영국의 더 타임스의 한마디...오자와 다케오- 일본계 이민자 1922년, "일본인은 백인인가?"1922년 미국 대법원에서 "일본인은 백인인가?"라는 질문이 제기되었다. 오자와 다케오 대 미국 사건이었다. 오자와는 일본 이민자로 1894년 이래 미국에서 살았다. 그는 1914년에 미국 시민권을 신청했지만, 거절당했다. 왜냐...

1905년 봉천 전투에 대한 한 프랑스 좌파의 소감?

[1894년] 영국의 더 타임스의 한마디...[프랑스] 프랑스 좌파 귀스타브 에르베의 소감?“행복한 러시아인들! 만주에서 러시아군 15만이 죽었다. 그들은 15만의 사라진 감시견들로, 더 이상 러시아인들을 물 수 없다. 일본인들은 러시아인들이 사회적 안전과 약간의 자유를 주장하는 어느 곳이든 그들에게 총격을 가한 악당들을 제거하면서 큰 도움을 제공한 것...
1 2 3 4 5 6 7 8 9 10 다음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방문자

광고

2018 대표이글루_h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