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나폴레옹3세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프랑스]마크롱,나폴레옹인가,나폴레옹 3세인가?

누가 프랑스 우파의 대선후보가 될까?프랑스 대선 결선투표에서 에마뉘엘 마크롱의 당선을 알리는 일부 기사들에 따르면,마크롱은 나폴레옹 보나파르트 이후 최연소 프랑스 최고지도자가 되었다는 것이다.이렇게 마크롱을 제2의 나폴레옹으로 묘사하는 것은 극우파 마린 르펜의 공세를 막아내면서 프랑스의 공화국 가치를 수호했다는 점에 대한 감사의 성격이 있다.그럼에도, ...

"박근혜 신뢰 외교의 결과는?"

최순실의 힘? ^^3월 8일 JTBC뉴스에 따르면,현재 한반도를 둘러싸고 구한말과 유사한 외교 위기가 전개되고 있다. 북한은 미사일을 쏴대고, 미국은 사드를 강행하고, 중국은 보복을 시작하고, 일본은 염장을 질러대며,러시아도 사드 문제를 한국을 압박한다.신뢰 외교를 키워드로 하는 박근혜가 한국의 닉슨이 될 수도 있었다고 보았다. 닉슨이...

"한국정치사에 대한 박근혜의 역사적 공헌은?"

최순실의 힘? ^^박근혜는 한국의 나폴레옹3세 인가?일전에 유시민은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 박근혜 대통령에 대해서 다음과 같이 발언했다고 한다."(박 대통령은) 옛날 왕으로 치면 좀 안 된 말이지만 혼군이다. 양상이 그렇다. 폭군은 아니다. 혼군이다"라면서 "혼군 상태로 후반기를 보낼 것""(박 대통령이) 여기(혼군 상태)서 벗어나려면 타인의 지혜를 ...

미국은 아메리카에서 프랑스를 어떻게 몰아냈는가?

미국은 제국인가, 패권국인가?키신저에 따르면, 1823년의 먼로 독트린은 대서양을 미국과 유럽을 분리시키는 해자 垓字 로 만든 것이었다. 즉 먼로 독트린은 유럽이 아메리카 문제에 개입해서는 안된다는 것이었다.1863년 프랑스 나폴레옹3세의 멕시코 무력 개입은 미국의 남북전쟁이라는 혼란을 틈탄 유럽제국의 도발이었다. 그리고 먼로 독트린에 대한 정면 도전에...

막스 베버, 제국주의에 대해서...

미국은 제국인가, 패권국인가?일반적으로 제국주의는 이익, 특히 제국 중심부의 경제적 이익을 위한 것이란 해석이 존재한다.이 문제에 대한 막스 베버의 입장은 다음과 같다.막스 베버의 제국주의 개념에 따르면, 제국주의 팽창기에 군대와 국가 엘리트가 어떻게 지배 계급의 이익이나 수익성 계산에 구속되지 않고, 자유롭게 자신들의 위신 prestige을 추구할 수...

박근혜의 아세안 외교를 바라보는 불경한? 시각...

"한일관계와 독도 그리고 북한..."[박근혜][박근혜 외교][아세안]헨리 키신저의 외교 120쪽을 보면, 다음과 같은 대목이 나온다.나폴레옹3세의 약소국 치중 외교를 비판하면서 다음을 지적했다.---------프랑스가 자신의 지도력을 받아들일 준비가 되어있는 나라들과 유대를 맺는데 치중한 것은 크림 전쟁 이후 프랑스 외교정책의 상수가 되었다. 영국,독일...

외교사의 영원한 진리는?

비스마르크, "혁명적 시대의 보수주의자!"“순간의 무드에 맞추고 전체 전략과 무관한” 정치지도자의 행동을 경계하라!- 헨리 키신저- 나폴레옹3세가 대표적이다.- 주요 국가와의 외교에서 장기적인 전략목표없이, 단기적인 이익에 집착하다가 소탐대실하고, 외교정책이 국내여론의 지배를 받거나 혹은 국내여론의 인기를 위해서 외교를 이용하는 경우는 보다 치명적이고,...

나폴레옹3세의 대외정책과 그 유산?

비스마르크, "혁명적 시대의 보수주의자!"[프랑스][제2제정][나폴레옹3세]                                            &n...

프로이센의 압승 이후 당황한 나폴레옹3세의 대응은?

비스마르크, "혁명적 시대의 보수주의자!"[독일통일][나폴레옹3세]1866년 오스트리아-프로이센 전쟁을 앞두고 나폴레옹3세는 전쟁이 장기화될 것이라 기대했고, 오스트리아의 승리를 전망했다. 하지만 프로이센이 초반에 압승을 거두었다. 나폴레옹3세는 자신의 조국을 탈출이 불가능한 것으로 입증된 벼랑으로 몰아넣었다. 이미 너무 늦었다. 그는 뒤늦게 ...

아돌프 티에르가 나폴레옹3세 외교에 반대한 이유는?

비스마르크, "혁명적 시대의 보수주의자!"<아돌프 티에르>[프랑스][제2제정][나폴레옹3세][아돌프 티에르]나폴레옹3세 외교정책의 최종 실패가 결정된 것은 프로이센의 비스마르크가 주도한 독일 통일전쟁이었다. 프로이센은 덴마크와의 1864년 슐레스비히-홀슈타인 전쟁, 1866년 오스트리아-프로이센 전쟁을 통해서 독일에서의 프로이센의 패권을 확립...
1 2 3 4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방문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