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고용불안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상사의 한마디...

"좀 더 자주 웃으세요.해고 되지 않아 감사하고 있다는 것을 윗사람들이 알 수 있도록 말입니다."- 어느 상사의 충고- 질 프레이저의 화이트칼라의 위기 중에서...- 해고의 공포는 여전히 강력한 경영의 도구인가?

[독일]지멘스,정리해고 와의 결별을 선언함!

[독일][고용안정]어제의 지멘스, 오늘의 지멘스독일 프랑크푸르트암마인 - 일간지 <프랑크푸르터 룬트샤우> 보도"더 이상의 실업은 결코 없다!"고 <프랑크푸르터 룬트샤우>지가 일면보도했고, 이는 독일 노동자들이 경기회복의 수혜자들이 될 것임을 확신시키기 위한 보도였다. 현재 임금이 상승중이고, 특히 지멘스 그룹은 정리해고와의 결별을 ...

[세계]10명중 2명 실업… 유럽은 지금 ‘新잃어버린 세대’

유럽 지역 젊은이들이 경기 침체의 희생양이 되고 있다. 올해 고등학교나 대학을 졸업한 이들은 얼어붙은 고용시장에서 칼바람을 맞고 있다. 올 1분기 유럽연합(EU) 27개 회원국의 24세 이하 청년 실업률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포인트 급등한 18.9%였다. 전체 실업률(8.7%)의 두 배가 넘었다. 10명 중 2명 가까이 실업상태인 셈이다. 나머지 ...

[이탈리아]노년층이 이탈리아 1000유로 세대를 기만하는 방식들...

[프랑스] 콘티넨탈 사의 노동자들의 분노를 표출하다...

우아즈 주의 클레루아에 있는 고무제품 생산 공장의 수백명의 노동자들이 어제 조업을 중단했다.그들은 어제 발표된 독일 콘티넨탈 그룹의 공장 폐쇄 의사에 반대하여 항의 중이다. 1200명 가량의 일자리가 위협받고 있다. 회사 대표인 루이 포르지 씨는 머리에 계란세례를 받고 도망치듯 떠나야 했다.

최초고용계약(Contrat première embauche, CPE)

최초고용계약위키백과 ―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이동: 둘러보기, 찾기2006년 3월 18일, 파리에서 일어난 최초고용계약에 반대하는 시위최초고용계약(프랑스어: Contrat première embauche, CPE)은 2006년 3월 9일 찬성 179 대 반대 127로 의회를 통과하여 2006년 4월 말부터 효력이 발생하도록 예정 되었던 프랑스 노동법이다...

[세대론]세계의 18-35세 청년 - 저비용,고용불안 세대?

꾸리에 엥테르나쇼날 2006년 2월 표지...18-35세저비용 세대CPE - 최초고용계약 - 최초고용계약(프랑스어: Contrat première embauche, CPE)은 2006년 3월 9일 찬성 179 대 반대 127로 의회를 통과하여 2006년 4월 말부터 효력이 발생하도록 예정 되었던 프랑스 노동법이다. 최초고용계약은 고용인이 26세 이하의 ...

[그리스,2008]고용불안 세대 봉기하다 La génération précaire se rebelle - 그리스 시위

그리스 시위는 실업과 저임금에 직면한 청년들의 위기감을 보여주었다. 바르셀로나,로마 그리고 아마도 가까운 장래에 유럽 도처에서, 대학생과 고교생들은 그들에게 다가올 이 미래에 대항하여 시위를 벌일 것이다.Les émeutes en Grèce ont révélé le malaise d’une jeunesse condamnée au chômage ou au...
1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방문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