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일동맹과 인도의 영국 총독부의 시각? Le monde

[1894년] 영국의 더 타임스의 한마디...


인도의 영국 총독부는 영일동맹을 어떻게 보았는가? 

러일전쟁의 일본 승리 이후, 인도의 민족주의 운동은 일본을 찬양했고, 자신도 영국을 인도에서 몰아낼 수 있다는 희망을 품었다. 민족주의 동기를 가진 인도 청년들이 일본 유학을 결정, 일본 성공의 비밀을 배우기 위해 노력했다.

이러한 인도 민족주의의 친일 분위기에 대해서 영국 총독부 당국은 긴장했다. 일본의 부상에 대해서, 영국 본토 정부와 인도  총독 정부가 같은 의견을 가지지 않았다. 인도 정부는 영일동맹의 내에서 일본 세력의 성장에 불안했다. 그들은 영일동맹 개정에서 일본군이 인도 방위를 돕는다는 조항을 좋게 볼 수 없었다.

"인도에서의 일본에 대한 태도는 영일동맹이 제국의 관점이며, 불편한 진실이며, 인도의 관점에서 불행한 것이었다. 영국이 자신의 이익 보존을 위해 아시아 세력의 힘을 빌린다는 것은 인도인의 시각에서 영국 특권의 하락을 의미했다." 

Rotem Kowner(ed.),The Impact of the Russo-Japanese War, Routledge,2007. 246.


- 러일전쟁 이후 영일동맹에 대해서, 본토 정부와 아시아의 영국 식민정부가 점점 시각을 달리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2018 대표이글루_history

2019 대표이글루_역사

방문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