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2년]미국의 워게임에서 적국은 누구였나? Le monde

[36년] 서안 사변의 장개석과 스탈린?


1931년 만주사변을 도발한 일본을 견제,봉쇄하기 위해서는 미국과 영국의 협력이 필요했다. 

이러한 시대적 당위에도 불구하고, 1932년에 미국이 실시한 워게임에서 미국이 상대한 적은 암흑의 동맹이었다. 그것은 극동에서의 일본과 영국의 동맹이었다. 

돌이켜 보건데, 일본과 손을 잡은 영국이 미국을 공격한다는 생각은 어불성설이었다. 미국 독립전쟁에서의 요크타운 전투의 패배에 대한 보복? 미국에 대한 영국의 채무 관계를 파기하기 위한 공격? 

미국과의 전쟁은 이미 1914년 이전에 영국 측이 포기한 것이며, 심지어 미국 작전계획자들도 영일의 공격 가능성에 대해 낮게 보던 상황에서, 미국의 워게임은 영일 동맹의 공격을 가정했다. 

이 촌극이 암시하는 바는 32년에도 여전히 영미 간의 경쟁의식이 존재했다는 것이다. 과잉된 경쟁의식 탓에, 극동에서의 일본의 도발에 직면해서, 영미 양국은 협력하지 못했다.


참고-

Christopher Thorne, The Limits of Foreign Policy: The West, the League, and the Far Eastern Crisis of 1931–1933 (London, 1972), 75.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방문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