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의 중고교 역사 교육과정 개정안.. Le monde

[교육]수용력이 창의력을 이긴다!


보도에 따르면, 

교육부는 2020년부터 중·고교생이 배우게 될 새 역사교과서에 적용되는 '중학교 역사·고등학교 한국사 교육과정' 개정안을 22일부터 20일간 행정예고한다.

학습 요소분량을 줄이는 것이 개혁 방향이라고 한다. 

교육의 선택과 집중도 있어서, 중학교 역사의 한국사 영역은 전근대사 중심으로, 고등학교 한국사는 근현대사 중심으로 구성했다.

개정안의 취지에 공감한다.

현행 역사교육의 문제는 학습 분량이 너무 많고, 시민의 교양으로 꼭 알아야 하는 필수 지식에 대한 교육에 선택과 집중을 할 수 없는 체제에 있다고 생각한다.

학습 분량이 너무 많으면, 학생들을 사실의 바다에 익사시키고, 역사에 대한 흥미를 잃게 만들 수 있다. 

역사교육의 목표를 다시한번 분명히 하고, 

잡다한 사실들은 이후의 성인교육의 과제로 미루고, 꼭 알아야 할 사실을 확실히 알게 만드는 방향으로의 개혁이 필요하다고 본다.  

중고교 역사교육은 학생을 미래의 역사학자로 키우기 위한 것이 아닌,

민주사회의 시민이 될 준비를 위한 핵심 교양을 익히기 위한 것이 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덧글

  • 터프한 얼음대마왕 2018/06/21 16:20 # 답글

    그런데 한국의 유사역사학, 민족주의, 반일, 국정교과서와 2020년부터 새 교과서처럼 정치의 개입 등. 유사역사학 분야는 개선을 많이 하고는 있지만 한국사를 다룬 것 전체가 문제가 많죠.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방문자

광고

2018 대표이글루_h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