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미디어 시대에 진실은 어떻게 잠식당할까?"(1) Le monde


[소셜 미디어]어떻게 기술이 진실을 잠식할까?

소셜 미디어가 뉴스를 집어삼키고 있다. 소셜 미디어 시대의 뉴스는 공익적 가치를 상실했으며, 모든 사람이 자신만의 진실을 가진 시대의 그림자를 보여준다는 것이다. 하지만 그 결과는 저널리즘의 영역을 넘어선다는 영국 가디언의 보도이다.

 Katharine Viner

영국 가디언 보도

2016년 7월 12일


지난 9월의 어느 월요일 아침, 영국은 기이한 뉴스를 접한채로 잠에서 깨어났다. 영국 총리 데이비드 캐머런이 죽은 돼지의 목을 가지고 음란한 행동을 했다고 데일리 메일 Daily Mail 지가 보도했던 것이다. 

보도에 따르면, 한 옥스퍼드 출신자가 캐머런이 죽은 돼지가 이용된 피어스 게이브스턴 동아리 행사에 참석한 적이 있다는 것을 제보했다는 것이다. 피어스 게이브스턴 Piers Gaveston 은 옥스퍼드 대학의 동아리 이름이다. 기사의 저자는 이 이야기의 출처가 한 의원이라고 했다. 그 의원은 이 장면을 담은 사진을 보았다고 주장했다는 것이다. "이 증언에 따르면, 장래의 영국총리가 그 모임에서 자신의 신체 일부의 동물의 몸 안에 넣었다는 것이다."

이야기는 뜨거운 화제가 되었다. 엄청난 이야기였고, 엘리트 출신 총리에게 망신을 줄 절호의 기회였다. 몇 분이 채 안되어, 트위터에 #돼지게이트 같은 해시태그가 나돌기 시작했다. 

[해시태그- 메타데이터 태그로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나 마이크로 블로그에서 특정한 주제나 내용을 담은 내용을 쉽게 찾을 수 있도록 한다. 넘버 사인(#, 해시)을 사용한다.]

심지어 고위 정치인들도 재미로 이 기사를 언급했다. 가령, 패디 애쉬다운은 캐머런이 온 나라를 즐겁게 만들었다고 논평했다.

처음에 영국 BBC방송은 이 주장의 보도를 거부했다. 그리고 다우닝가 10번지의 총리실도 논평을 거절했다. 하지만 곧 총리실은 부인해야 하는 상황에 몰리게 되었다. 

이렇게 영국에서 정치적으로 가장 강력한 남자가 성적으로 망신을 당하게 되었다. 정치와는 전혀 무관한 주제 때문에 망신을 당하게 된 것이었고, 캐머런은 이 기사에 적절하게 대처할수 없었다. 하지만 누가 이를 신경쓰나? 

이 기사가 하루종일 영국의 온라인을 뜨겁게 달군 이후, 충격적인 일이 발생했다. 기사의 저자인 데일리 메일의 오크쇼트 기자가 티비에 출연, 그녀는 자신이 작성한 기사가 진실인지 여부에 대해서 전혀 모른다고 답했기 때문이다. 놀라운 주장을 담은 기사에 대한 증거를 요구받자, 기자는 아무런 증거도 없다는 것을 시인해야만 했다.

채널4 방송의 뉴스에서, "우리는 이 주장의 근거를 확인할 수 없었다."고 기자가 시인했다. "따라서 우리는 기사의 출처인이 우리에게 제공한 정보를 있는 그대로 공개하기로 했다. ... 물론 우리는 우리 기사가 진실이라고 우리가 믿는다고 말하지 않았다." 달리 말하자면, 영국 총리가 죽은 돼지의 입에 자신의 신체 조직 일부를 넣었다는 주장에 대한 아무런 증거도 없음을 인정한다는 것이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이야기는 이미 수십개의 신문, 수백만건의 트위터, 그리고 페이스북 업데이트에서 언급되었고, 많은 사람들이 이 이야기를 여전히 진실이라고 믿는다.

오크쇼트 기자는 심지어 본인은 더이상의 언론인의 책임은 느끼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그 기사를 믿고 안믿는지 여부는 독자의 재량이다."고 결론내렸다. 이에 따르면, 언론인은 자신이 다루는 이야기가 진실인지 여부에 대해서는 더이상 관심을 가질 필요는 없고, 심지어 그것이 진실인지 여부에 대한 증거를 제시할 필요도 없다는 주장이었다. 대신에, 기사가 진실인지 여부를 결정하는 것은 독자라는 것이다. 그 독자는 심지어 기사의 출처가 무엇인지도 모르는데도 불구하고 말이다. 

무엇을 근거로 믿으란 말인가? 본능,직관, 아니면 분위기?

진실이 더이상 문제가 되는가?


(2부에서 계속...)  



핑백

덧글

  • dasf 2016/09/15 14:40 # 삭제 답글

    전 영국언론중에서 BBC나 CNN만 믿습니다. 별의별 잡언론이 너무 많아서
  • 우굴루수 2016/09/16 05:39 # 삭제

    CNN 은 국영이 아니잖아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방문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