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원전 5세기 아테네의 분서갱유? Le monde

투키디데스의 한마디...

일반적으로 기원전 5세기 아테네는 서양문명의 기초가 탄생한 위대한 시기였다고 평가된다. 

하지만 이러한 영광스러운 빛은 다음과 같은 어둠과 공존하고 있었다. 

다음은 에릭 도즈의 지적이다.

그러나 계몽에 대한 반동의 가장 놀라운 증거는 종교적인 이유로 지식인 들이 기소되어서 실형을 받은 일에서 찾을 수 있으며,이는 기원전 5세기의 마지막 3분기 동안 아테네에서 일어났다. 기원전 432년경이나 그 한두 해 뒤에는 초자연적인 것을 불신하는 일과 천문학을 가르치는 일은 고발되어야 할 죄가 되었다. 뒤이은 30년 남짓의 기간은 아테네 역사에서 유일무이 한 일련의 이교도 재판들을 증언해준다. 희생자들은 아테네에서 진보적 사상을 가졌던 대부분의 지도자들을 포함했고, 여기에는 아낙사고라스와 디아고라스, 소크라테스, 게다가 거의 확실히 프로타고라스도 포함되어 있었을 것이며,아마 에우리피데스도 포함되어 있었을 것이다. 마지막 경우를 제 외하면 이 사건들에서 기소가 전부 성공했다. 아낙사고라스는 벌금형을 받고 추방되었을 것이다 . 디아고라스는 도주했으며,프로타고라스도 마찬가지였을 것이다. 소크라테스는 그들처럼 도주하거나 추방 판결을 요청할 수도 있었으나 아테네에 남아서 독약을 마시는 길을 택했다. 이 사람들 모두는 널리 알려진 인물들이었다. 하물며 알려지지 않은 얼마나 많은 이들이 자신의 견해 로 말미암아 고초를 겪어야 했는지 우리는 알 수 없다. 그러나 그리스에서 계몽의 위대한 시기가 흡사 우리 자신의 시대와도 같이 학자들을 추방하고 사상을 외면하며 심지어 (우리가 프로타고라스에 관한 전승을 믿을 수 있다면, 책을 불사르는 고발의 시대였음을 입중하기에는 우리가 가진 증거로도 충분하다. 

출처-

에릭 도즈, 그리스인들과 비이성적인 것, 145



덧글

  • Megane 2015/07/11 16:15 # 답글

    으아-!!
    드디어 나왔네요. 종교와 비이성의 문제...극단적인 종교이데올로기가 인문철학의 천국이었던 곳을 갈아엎는 암울한 시대. 이게 중세유럽을 뒤덮고 문화적 암흑기를 가져올 줄은 그 당시 사람들 아무도 몰랐을 겁니다.
  • 파리13구 2015/07/11 16:19 #

    지성사적 시각에서 볼때, 펠로폰네소스 전쟁 직후의 아테네와
    제2차세계대전 이후 서양은

    합리주의에 대한 회의가 지배적이었다는 점에서

    공통성을 가지고 있다고 합니다.
  • ㅁㄴㅇㄹ 2015/07/11 16:54 # 삭제

    중세 유럽이 문화적 암흑기였다는 것부터가 학계에서는 이미 인정되지 않는 썩은 떡밥인뎁쇼...
  • Megane 2015/07/11 17:03 #

    ㅁㄴㅇㄹ//무조건 썩은 떡밥이라고만 보기엔 좀 그렇지요.
    르네상스 이전이라면 말입니다.
  • 지나가는 사람 2015/07/11 19:37 # 삭제

    Megane//요즘은 르네상스 이전도 암흑기가 아니었다는 연구가 나온지 오래라서 상한 떡밥이 된 거 맞아요. 애초에 중세 때 고전 인문철학 안 갈아 엎었고. 오히려 르네상스부터가 많은 문화를 파괴한 진짜 암흑기 아닌가? 하는 논란까지 나오고 있어요.(실제로 분서갱유와 유적훼손, 라틴어 탄압 등이 일어난 시기) 과학혁명도 르네상스 때문에 지체됐다는 주장까지 본 적 있음. 암흑기 주장에 대한 문제점은 http://hipgnoss.egloos.com/506935 여기 참조. ......근데 기원전 5세기 그리스와 중세 유럽간의 관계는 뭔가요? 중간에 로마제국 있지 않았나요?
  • 지나가는 사람 2015/07/11 19:43 # 삭제

  • 물의백작 2015/07/11 21:11 #

    6세기까지 비잔틴에서는 고전 학문이 그대로 교육되었고, 전란 와중에 무너진 학제를 9세기에 완전히 복구해서 또다시 그대로 가르쳤습니다. 당시 교육학제 자체가 소크라테스/플라톤 시대의 것임을 생각해본다면 말씀하신 것이 글쎄요..... 당장 초중급학생용 수사학 교재로 쓰이던 것이 데모스테네스, 아리스티데스의 연설문, 찬시인데 말이죠.
  • 레이오트 2015/07/11 16:25 # 답글

    동서고금 막론하고 극단주의는 인류문명사에 그림자를 드리우는 존재이지요.
  • 파리13구 2015/07/11 16:29 #

    그렇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방문자

광고

2018 대표이글루_h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