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군의 크림 점령에 환호하는 러시아언론... Le monde

"푸틴,소련의 부활을 꿈꾸나?" ^^

[우크라이나]
[러시아][크림반도]


러시아 모스크바의 일간지 브즈글리아드는 러시아군의 크림 점령을 모스크바가 자신의 절대적 주권을 확인한 것으로 미화했다고 한다. 이렇게 푸틴이 탈소련 시대의 일극체제를 결정적으로 끝장냈다는 것이다. 이에 대해 이 러시아의 친 크렘린 신문이 환호했다.

이 러시아 신문은 다음과 같이 기사를 시작했다.

지난 3월 1일은 역사적인 하루였다. 지난 몇년동안 진행되어 온 한 시대가 종말을 고했다. 즉 탈-소련 시대가 끝났고, 미국 중심의 일극체제가 붕괴하면서, 러시아가 세계의 중심축의 지위를 회복했고, 자신의 이익을 지키기 위해 필요한 조치들을 결정하면서, 절대적 주권을 재확인했다...   



덧글

  • .. 2014/03/11 04:01 # 삭제 답글

    http://www.csmonitor.com/World/Security-Watch/2014/0306/Does-Putin-really-want-Crimea-within-Russia-Maybe-not.-video?cmpid=editorpicks&google_editors_picks=true


    Some experts suggest that Mr. Putin, offended by talk in the West that likens him to Saddam Hussein and even Adolf Hitler, has decided to raise the political stakes. But they also suggest that the Kremlin may just want to demonstrate to Ukraine and the West that it commands the Crimean people's loyalty, and is unlikely to actually take the potentially world-shaking step of incorporating the little territory into Russia.

    "Just because they ask to join Russia, doesn't mean Putin has to agree. He's keeping his options open," says Sergei Strokan, foreign affairs columnist for the Moscow daily Kommersant. "It's a signal. Putin isn't being inconsistent. What he said still applies, he just wants a bargaining chip in what's getting to be a very tough game."


    "Putin's idea probably hasn't changed," says Strokan. "Joining Crimea to Russia would be nothing but trouble, and the Kremlin knows it. On the other hand, a Russian-controlled Crimea inside Ukraine, will be an endless source of leverage for Moscow over Kiev. So why give that up?"
  • 제르진스키 2014/03/11 06:59 # 삭제 답글

    그리고 열광하던 언론인들이 루비앙카에 끌려가 사라지기 시작하고, 마침내 푸틴 찬양지 하나만 남게 되는데..
  • 파리13구 2014/03/11 07:15 #

    덜덜..ㅠㅠ
  • 아이지스 2014/03/11 12:53 # 답글

    역시 지난 25년간 쌓인 게 많았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2018 대표이글루_history

2019 대표이글루_역사

방문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