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의 역사 ? 나의 즐거운 일기

방금 개의 역사?에 관한 프로를 봤다..

크크..

개에게도 역사가 있다니!!


오늘날 개의 종은 1000종에 달할 정도로 다양한데,,

혈연관계를 알아볼 수 있는 미토콘드리아 유전자 검사에 따르면..

현존하는 70%이상의 개가 동일한 모계혈통인..

10만년 전의 한마리의 늑대 암컷을 조상으로 한다고 한다.

(개 의 이브인 셈이다.. 크크..)


그렇다면, 개는 어떻게 인간과 공생하게 되었을까?

시나리오는 다음과 같다.

통설에 따르면,, 인류역사의 특정한 어떤 과거에 인간이 개를 키우기로

결심한 데서 개와 인간의 공존이 시작되었다는 것인데..

이 프로의 주장에 따르면..

인간과 같이 살게된 것은 인간의 선택이 아니라..

개의 이브 가 인간 부락의 쓰레기를 먹이로 삼고 살기로 결정한 데서

시작한 것이라는 것이다..

즉, 개가 인간과 같이 살아보기로 결정한 것이란 것이다.

물론 이 개의 조상은 한마리 늑대였을 것이다.


이로부터,,

야생의 '늑대'에서 인간의 벗 '개'로의 진화의 드라마가 시작되었다는 것이다.

초기의 늑대-개는 인간이 먹고 버린 음식물 쓰레기를 먹어치우면서

먹는 댓가로 ..

자신의 예리한 후각,청각을 이용해서..

외부 침입자가 온다는 것을 알려주는 역할을 수행했다는 것이다.

(이는 오늘날의 개도 부분적으로 수행하는 기능이다.)



주목할만한 것은.. 개가 인간과 공생하면서,,, 외부침입자로부터의

감시역할을 맡은 것이..

인류의 진화에 영향을 미쳤을 것이란 주장이다.

즉, 인간 (호모-사피엔스)은 타 동물에 비해서, 위험감지를 위한 후각,청각이 발달하지 않은 것을 특징으로 하는데..

이는 개가 그 기능을 대신 수행해 준 것에 따른 퇴화현상이 아니였을까

하는 추론이다 !!!

그리고,, 후각과 청각의 상대적 퇴화를 언어기능의 발달로 상쇄시킨 것이

아닐까라는 것이다..



개의 진화사에서 두번째 단계의 비약을 가져온 것은,,

개의 애완동물화였다는 것이다..

개는 자신의 생존을 위해서.. 인간 여성의 모성본능을 자극할 필요가 있었는데,,

이러한 치열한 생존경쟁속에서,,

차츰 야생의 날카로운 풍채를 버리고..

모성을 자극하는 귀여움을 띄는 애완견이 되었다는 것이다..

그것은 생김새만의 진화뿐만 아니라..

자신의 본능억제로도 진행되었고,,

야성의 공격성을 완전히 상실한,, 인간에 대한 충성심만 가진 종이 된 것이 아닐까란 주장이다..


아무튼..

오늘날 개의 조상인 조상인 늑대가 멸종위기에 처한 반면..

그 후손인 우리의 개들은 인간의 집집마다 볼 수 있는 번성을 누리게 되었다.(때론 식당에서도 만날 수 있다.. 크크..)

이는 개의 기나긴 진화의 전쟁속에서..

개가 자신의 종내부에서의 승리자가 되었음을 뜻하는 것이 아닐까..


음..

개팔자는 주인에 달려 있으니..

부자 주인을 만난 개의 생활은 가난한 인간의 그것을 상회할 정도이니..

이정도면 개는 진화과정에서 승리자 정도가 대박을 맞은 종이 아닐까??

오늘날 성공한 개들은..

10만년전 인간과 함께 살아보기로 결정한 자신의 공동의 조상인

개의 이브 에게 감사의 제사라도 드려야 하는 것이 아닐까?

크크...

더불어..

원숭이에서 현재의 인간으로 진화한 인간이 위대한 만큼..

야생의 늑대에서 오늘날의 개로 진화한 개도 위대한 종이 아닐까?

^-^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방문자

광고

2018 대표이글루_h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