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자튀김의 모국은 벨기에인가 프랑스인가?" Le monde

[감자튀김]


프랑스 르몽드지 보도에 따르면, 감자튀김의 국적에 대해서 프랑스와 벨기에가 서로 자신이 그것을 발명했다고 주장하고 있다고 한다.


프랑스에서는 파리의 퐁뇌프 감자튀김 기원설을 주장하면서, 이것이 1789년 프랑스 혁명 직후, 당시 파리의 가장 오래된 다리인, 퐁뇌프 상인이 개발한 음식이라고 주장한다고 한다.


한편, 벨기에에서는 감자튀김이 발명된 곳은 남부의 나뮈르에서 였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곳 주민들은 뫼즈강에서 잡어들을 잡아, 이를 기름에 튀겨 먹는 관습을 가지고 있었다고 한다. 그런데 17세기 중반에 강추위가 오면서 강이 얼어붙어 물고기를 잡을 수 없게되자, 이 대신에 감자를 잡어 모양으로 잘라서 튀겨 먹었던 것이 감자튀김의 기원이라는 설명이다.


벨기에 음식 문화 전문가 로엘 야곱은 감자 튀김의 기원 보다는 양국의 음식문화의 차이에 주목한다. 즉 흥미로운 점은 양국이 서로 다른 감자튀김 문화를 발전시켰다는 것이다. 프랑스에서 감자튀김은 결틀인 요리이고, 고기와 함께 먹는 음식이라면, 벨기에에서는 감자튀김만 단독으로 먹는다는 것이다. "우리 벨기에인들은 감자튀김을 단지 부수적인 음식이 아니라, 따로 먹는 고귀한 음식으로 만들었다. 특히 우리가 감자튀김 제조에서 두번 튀기기라는 조리법을 더욱 발전시켰고, 이는 튀김을 더욱 바삭바삭하게 만들었다."고 요리사 알베르가 강조했다.


또한, 프랑스에서는 감자튀김을 접시에 담아 포크로 찍어 먹지만, 벨기에에서는 종이 봉지에 담아 손으로 집어 먹고, 아무때나 먹는다는 것이다. 벨기에의 광장들,대로변,역 앞에는 감자튀김 가게들이 많이 늘어서 있다는 것이다. 벨기에는 5000개 가량의 감자튀김 가게들이 있고, 90%의 벨기에인들이 적어도 1년에 한번은 감자튀김을 사먹는다고 한다. 즉 감자튀김 가게에 간다는 것은 벨기에인의 벨기에인다움을 드러내는 행동이라는 것이다.


- 미국에서는 감자튀김을 프렌치 프라이라고 부르는 것을 봐서는 감자튀김과 프랑스간의 관계를 적어도 언어적으로 인정하는 분위기인 것 같다.

하지만, 벨기에 쪽이 감자튀김을 관광상품으로 더 잘 개발한 것 같다. 가령 우리는 벨기에 브뤼셀에 가서 감자튀김을 먹는 것을 자연스럽게 생각하지만, 프랑스 파리에서 감자튀김을 지역 특산물로 간주하지 않는 것이 일반적이다.




덧글

  • 계란소년 2013/01/03 14:42 # 답글

    미국에서 감자튀김 하면 패스트푸드인데 이 역시 햄버거나 치킨에 곁들여 먹는 거니 프렌치프라이가 맞긴 하겠네요. 그나저나 두번 튀겨서 바삭한 감자튀김이라? 한번 먹어보고싶네요 ㅎㅎ
  • 파리13구 2013/01/03 14:46 #

    오.. 나중에 벨기에나 네덜란드에 가시면, 역근처에서 그 맛을 잊기 어려운 맛있는 감자튀김을 맛보실 기회가 있을 것으로 기원합니다. ^^
  • Cicero 2013/01/03 14:50 # 답글

    "우리가 감자튀김 제조에서 두번 튀기기라는 조리법을 더욱 발전시켰고, 이는 튀김을 더욱 바삭바삭하게 만들었다."

    음식부심 쩌네요 ㅎㅎ
  • 파리13구 2013/01/03 14:52 #

    ^^
  • 나인테일 2013/01/03 15:15 # 답글

    뭔가 천안 호두과자 같은 느낌으로 팔고 있는 모양이군요 ㅋ
  • 파리13구 2013/01/03 15:16 #

  • 듀란달 2013/01/03 16:22 # 답글

    영국 : 어, 나도 감자튀김이라면 한 마디 할 수 있는데......

    프랑스&벨기에 : 뭐 임마?

    영국 : ......미안.
  • 파리13구 2013/01/03 16:23 #

    ^^
  • 리리안 2013/01/03 16:31 # 답글

    예전에 미국이 프렌치 프라이를 프리덤 프라이라고 부르자고 했을 때 프랑스가 그거 원래 벨기에 꺼라고 성명 냈다는 말을 들은 적이 있는데 그게 사실이라면 왜 지금 와서...^^;
  • 파리13구 2013/01/03 16:38 #

    아, 그런 일이 있었군요... ^^
  • gforce 2013/01/03 16:43 # 답글

    미국도 요즘 벨기에식 감자튀김(pomme frites)를 파는 식당이 늘어나고 있긴 합니다. 벨기에식이 좀 더 맛있긴 함.
  • 파리13구 2013/01/03 16:47 #

    그렇군요...
  • 유니콘 2013/01/03 18:24 # 답글

    감자튀김에 저런 유서깊은 역사(!!!)가 있었다니 의외입니다^^ 평소 탄산음료를 진짜 안 좋아해 잘 안 갔는데 이 포스팅 보니 버거킹이 땡깁니다^^
  • 파리13구 2013/01/04 05:58 #

    즐거운 식사가 되기 바랍니다. 프랑스어로 본 아페티트 ~ 입니다. ^^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방문자

광고

2018 대표이글루_h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