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값과 책값... Le monde

<동아>보도에 따르면,

직장인들은 한달 평균 3만2천원을 들여 2.6권씩의 책을 읽는 반면,

음주 횟수는 5.8회였고 월 평균 음주 관련 지출은 12만6천원에 달했다고 한다.


설문 응답자들이 주로 읽는 책은 소설이나 시 등 문학류(34.0%)가 가장 많았고 비즈니스 및 경제 관련 서적(26.5%), 직무 관련 서적(13.5%), 사회과학 및 역사서(13.4%) 등이 뒤를 이었다.


- 사회과학 및 역사서 비중이 13.4%나 된다는 것이 의외다. ^ ^



덧글

  • 까마귀옹 2010/09/28 18:08 # 답글

    하지만 그 역사서 대부분이 유사역사학 서적 크리. 어?

    (농담으로 적긴 했지만 왠지 진짜로 그럴 것 같아 한편으론 두렵습니다.)
  • 파리13구 2010/09/28 19:06 #

    ^ ^
  • 아야소피아 2010/09/28 20:34 # 답글

    저 직무관련 서적이란게 소위 말하는 '자기계발서'겠죠?


    .....그나저나 자연과학 서적은 역시 듣보잡이네요 ㅠㅠ
  • 파리13구 2010/09/28 20:36 #

    아.. 자연과학이 역사학 보다 밀려서야 되겠습니까....^ ^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2018 대표이글루_history

2019 대표이글루_역사

방문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