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불법체류자들이 칼레의 창고를 점령 중... La culture francaise



[프랑스]불법체류자들이 칼레의 창고를 점령함.


프랑스 릴 백여명의 불법체류자들이, 반세계화단체인 «국경이 없는 사람들»의 도움을 받아, 지난 일요일에 칼레의 한 창고를 점거했고, 경찰력이 이곳을 포위하고 있다.

 

Des clandestins occupent un hangar à Calais

 

Par Reuters, publié le 07/02/2010 à 10:54 - mis à jour le 07/02/2010 à 13:25

 

LILLE - Une centaine de clandestins, aidés par des membres de l'association altermondialiste "No Border", occupaient dimanche un hangar à Calais cerné par les forces de police.


Le ministre de l'Immigration, Eric Besson, a fait savoir à la mi-journée qu'il procédait "à l'analyse des actions à envisager pour mettre fin à une situation inacceptable".

 

이민부 장관, 에릭 베송은 일요일 오후에, 이러한 용인할 수 없는 상황을 끝내기 위한 행동을 준비 중이라 밝혔다.

 

Les migrants, aidés de bénévoles de "No Border", sont entrés samedi après-midi dans un hangar de la rue de Cronstadt loué depuis le 1er février par une association de soutien aux sans-papiers, "SOS Sans-papiers".

«국경없는 사람들»의 도움을 받은 이민자들은 토요일 오후에 칼레의 크롱스타드 가의 한 창고에 진입했고, 이 창고는 «SOS불법체류자»라는 불법체류자를 지원하는 단체가 지난 2 1일부터 임대 중이라 한다.

 

Selon le ministère de l'Immigration, les occupants du hangar "ont manifesté l'intention d'en faire un lieu d'hébergement pour étrangers en situation irrégulière".

이민주에 따르면, 창고 점거자들은 이곳을 불법상태의 외국인을 위한 잠자리 장소로 활용한 의도를 가지고 있다고 한다.

 

Le sous-préfet de Calais a demandé aux migrants et aux militants associatifs de quitter les lieux, sans succès pour l'instant.

칼레의 경찰 부청장은 이민자들과 시민활동가들에게 이 장소를 떠나라고 요구했지만, 현재까지 이 요구는 받아들여지지 않고있다.

 

Une centaine de policiers et CRS ont pris place autour du bâtiment et le secteur a été bouclé dimanche matin.

백여명의 경관들과 폭동집압 경찰관들이 이 건물을 포위하고 있고, 이 지역은 일요일 아침부터 봉쇄상태에 있다.

 

La préfecture du Pas-de-Calais a rappelé que le hangar était destiné à du stockage de marchandises et ne pouvait être un lieu d'hébergement.

파드칼레 경찰청은 창고가 물건을 저장하기 위한 곳이지, 숙식장소가 될 수 없다는 점을 강조한 바 있다.

 

Depuis la destruction de la "jungle", où des centaines de migrants avaient trouvé refuge, les clandestins cherchent des hébergements dans Calais et ses alentours.

 

100명의 이민자들이 피신을 했던, 칼레의 «정글»이 파괴된 이후, 불법체류자들은 칼레와 그 부근에서 숙식지를 찾고 있는 중이다.

 

"En toute hypothèse, l'Etat ne laissera pas se reconstituer un lieu qui servirait de base arrière aux filières mafieuses de l'immigration clandestine à proximité du port de Calais", souligne Eric Besson dans un communiqué.

«어떤 경우든, 국가는 칼레항 부근의 한 공간이, 이민 마피아들의 기지로 활용되는 것을 방치할 수는 없다»고 성명서에서 에릭 베송이 강조했다.




덧글

  • dunkbear 2010/02/08 14:51 # 답글

    프랑스의 '똘레랑스'도 이제 슬슬 시험대에 오르는 느낌이네요...
  • 파리13구 2010/02/08 14:54 #

    정부쪽에서, 불법체류자에 대한 톨레랑스는 거의 없다고 생각됩니다.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2014 대표이글루


2016 대표이글루

2015 대표이글루

2013 대표이글루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0 이글루스 TOP100

2017 대표이글루_history

방문자

광고

2018 대표이글루_history